블로그가 참 재미있다. by 길리타인

특히나 티스토리는 이런저런 소소한 기능이 많이 들어가있는 것 같다.
그런면에서 이글루스에 비하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건 분명해보인다.

어차피 이글루스는 시골 촌동네에 비유할만한 곳이긴 하지만
그래도 나름 분발해주길 바란다.

여전히 고민인것이 역시나 한정된 컨텐츠인듯하다.
요즘은 재테크 소재로 몇가지 올려보기도 했지만 꾸준하게 할 만큼 많은 컨텐츠가 아니라서 부진하다.

계속적으로 만들 수 있는 컨텐츠가 필요한데
녹화영상도 그다지 별로 없고 소재가 부족하다.

그런데 이렇게 저렇게 하면서 하나하나씩 맞춰보고 또는 글을 수정해가면서 완성해가는 재미도 분명 있다.
게다가 한가한 시간을 보내기에는 이 것도 나름 생산적인 활동인 것 같다.

애초에 다른 것들은 초기 자본이 반드시 필요하다. 개인방송이나 여러 인터넷 컨텐츠들은 기본적으로 편집기술이나 컴퓨터 사양도 요구하기 때문에 조금 접근하기가 어렵다. 계속 시도는 해보고 있는데 조금 시간이 걸릴 듯 하다.

그런데 블로그는 다른 것에 비해 투자할 만한 건 내 시간과 컨텐츠 개발 시간만 있다면 저자본으로 가능하다는 것은 분명하다.
무조건 돈이 적게 든다고 좋은 것은 아니지만...

1 2 3 4 5 6 7 8 9 10 다음